뇌졸중 환자들, 직접 마스크 만들기 체험
  • 기사공유하기
뇌졸중 환자들, 직접 마스크 만들기 체험
  • 안창욱 기자
  • 승인 2020.03.24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동길메리요양병원 로봇재활센터 프로그램 시행

달동길메리요양병원 로봇재활센터는 뇌졸중, 교통사고, 산재사고 등으로 후유증을 앓고 있는 환자들을 중심으로 '마스크 만들기' 체험프로그램을 시행했다.

이 프로그램은 코로나감염증이 확산하기 시작했던 지난 3월초부터 시작해 작업치료사와 사회복지사가 협동해 환자 스스로 수제 부직포 마스크를 만들어보도록 했다. 

치료에 참여한 한 환자는 "처음에는 실도 잘 보이지 않아 힘들었지만 직접 바느질도 하면서 마스크를 직접 만들어 보니 재미가 있다"고 말했다.

윤미리 작업치료사는 "환자들이 직접 바느질을 해 봄으로써 손 기능과 운동기능, 집중력이 향상되고, 자신감을 회복해 가정이나 직장복귀 의지력을 더 높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의료&복지뉴스가 유튜브 채널을 열었습니다.
유튜브(https://www.youtube.com)에서 '의료&복지뉴스'를 검색해 클릭하시면 됩니다. ‘구독’ 과 추천 버튼 많이 눌러 주세요!!
의료&복지뉴스 '회원가입' 하시면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