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병사 욕창교육 했더니 인식 크게 개선
  • 기사공유하기
간병사 욕창교육 했더니 인식 크게 개선
  • 안창욱
  • 승인 2021.01.07 0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바스기념병원 간호부 QI 활동 결과 발표
"간병사뿐 아니라 간호사 교육 확대 필요"
보바스기념병원 간호부가 간병사들을 대상으로 욕창예방교육하는 모습.
보바스기념병원 간호부가 간병사들을 대상으로 욕창예방교육하는 모습.

요양병원 간병사들에게 욕창 예방교육을 정기적으로 한 결과 욕창에 대한 인식을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보바스기념병원 간호부는 최근 원내 의료 질 향상 및 환자 만족도 증진을 위한 QI 학술대회 겸 경진대회에서 '욕창 예방교육을 통한 간병사의 인식도 개선'을 주제 발표해 최우수상을 받았다.

간호부는 "욕창은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욕창 예방 교육을 통해 간병사의 인식을 개선한다면 욕창 발생을 줄일 수 있다"고 강조했다.

간호부는 간병사 대상 QI 활동을 위해 설문지를 개발하고, 동영상 제작과 4회 욕창 교육을 시행했다.

지난해 5월과 9월 두 차례 간병사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교육 전후 인식이 크게 향상됐다. 

교육 전후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65세 이상 노인은 욕창 발생 위험이 높다'는 응답이 90.7%에서 100%로, '건조한 피부에 보습제를 사용하면 욕창을 예방한다'는 응답이 89.8%에서 100%, '옆으로 눕힐 때는 30도 이하의 체위를 시행한다'가 90.7%에서 100%로 상승했다. 

또 '입원시 환자의 욕창 위험을 사정한다'는 질문에 대해 '매일 한다'는 응답비율이 교육 전 92.4%에서 교육후 97.4%로 올랐다. 

특히 욕창 사진 선별력은 교육 이전 정답을 맞힌 간병사가 46.6%에 불과했지만 교육 후 99.1%로 두배 가량 높아졌다.

보바스기념병원 간호부는 "욕창은 관리보다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기 때문에 간병사 뿐만 아니라 간호사까지 교육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의료&복지뉴스 '회원가입' 하시면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