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콜 110, 설 연휴에도 24시간 정상운영
  • 기사공유하기
국민콜 110, 설 연휴에도 24시간 정상운영
  • 장현우 기자
  • 승인 2019.02.01 11: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연휴에도 국민콜 110(정부민원안내)을 통해 병원약국 정보와 교통상황 등 생활안내 및 행정기관 관련 민원상담을 24시간 받을 수 있다.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박은정, 이하 국민권익위)2일부터 6일까지 국민콜 110을 정상 운영한다고 1일 밝혔다.

전국 어디서나 국번없이 110번을 누르면 고속도로나 국도의 지정체 구간, 대중교통 연장 운행시간과 같은 교통정보와 진료가능 병원당번 약국 등 의료 정보를 안내받을 수 있다.

또 불법 주·정차 단속문의 및 통행불편 신고, 행정기관 업무 관련 일반 상담 및 전기·수도 고장, 학교폭력 등 각종 비긴급 신고상담도 가능하다.

국민권익위는 설 연휴기간 주간 상담사 66, 야간 상담사 39명을 배치해 상담을 실시하고 주요 빈발 상담사례 분석 등을 통해 연휴기간 정상운영에 대비하고 있다.

상담은 전화상담 뿐만 아니라 모바일 누리집(m.110.go.kr)를 통한 문자상담, 농아인을 위한 화상수화상담 및 온라인 채팅(www.110.go.kr), 사회관계망서비스(트위터: @110callcenter, 페이스북: 110call) 등도 가능하다.

의료&복지뉴스 '회원가입' 하시면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