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양병원, 캄보디아 두번째 의료봉사
  • 기사공유하기
요양병원, 캄보디아 두번째 의료봉사
  • 안창욱 기자
  • 승인 2019.03.13 0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언사, 따게오에서 현지주민 600여명 진료
"의료 손길 미치지 못하는 곳에서 꾸준히 봉사"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회장 이필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캄보디아에서 두 번째 해외의료봉사에 나섰다.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 의료봉사단은 지난 7일부터 11일까지 5일간 캄보디아의 프놈펜에서 약 1시간 가량 떨어진 농촌마을인 피언사와 따게오를 방문해 현지주민 600여명을 진료했다.

협회 의료봉사에는 △미소들병원(병원장 윤영복) △온누리병원(이사장 이필순) △이손요양병원(병원장 손덕현) △영남요양병원(이사장 남충희) △송원요양병원(이사장 김종순) △한결요양병원(병원장 김봉준) 등 6개 요양병원에서 의사 3명, 한의사 1명, 간호인력 11명, 행정인력 9명 등이 참여했다. 

또 협회 교육센터인 이노솔루션(대표 문현근)과 의료&복지뉴스가 함께 했다.

피언사, 따게오 현지인들은 간염, 소화기질환, 호흡기질환, 빈혈, 기생충, 장염, 성인병, 퇴행성 근골격계, 신경통, 근육통, 관절손상, 노안과 백내장, 잇몸질환 등에 다수 노출돼 있었고, 소아의 경우 영양 및 위생 상태가 불량했다. 

이에 따라 의료봉사단은 의약품과 수액 등을 처방하고, 대상 웰라이프의 환자식 '뉴케어' 등을 전달했다. 

이와 함께 어린이들에게 칫솔질 방법을 교육하고, 치약과 칫솔을 선물했다. 

대한노인요양병원협회 이필순 회장은 "36도에 달하는 무더위 속에서도 묵묵히 의료봉사에 임해준 요양병원 임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면서 "앞으로도 의료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곳에서 꾸준히 봉사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해외의료봉사는 이노솔루션, 신풍제약, 포스메드, 한미약품, 신일제약, 중외제약, 여명팜 등이 후원했다.

의료&복지뉴스 '회원가입' 하시면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