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은병원, 코로나19 검사에서 전원 음성판정
  • 기사공유하기
가은병원, 코로나19 검사에서 전원 음성판정
  • 안창욱 기자
  • 승인 2020.05.22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75명 대상 검사…"요양병원은 감염 안전지대"

부천 가은병원(원장 기평석)이 입원환자, 임직원, 간병원 등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한 결과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

보건복지부는 최근 경기도 수원,부천,평택, 포천 등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해당 지역 요양병원 종사자와 간병인, 2주 이내 신규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코로나19 표본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이에 따라 가은병원은 직접 375명의 검체를 직접 채취해 보건소를 통해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고, 22일 전원 음성판정 결과를 통보받았다.

기평석 원장은 "요양병원은 코로나19 위험지대가 아니라 안전지대"라면서 "앞으로도 입원환자, 임직원, 간병인 모두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병동 소독 등의 감염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의료&복지뉴스가 유튜브 채널을 열었습니다.
유튜브(https://www.youtube.com)에서 '의료&복지뉴스'를 검색해 클릭하시면 됩니다. ‘구독’ 과 추천 버튼 많이 눌러 주세요!!
의료&복지뉴스 '회원가입' 하시면 더 많은 정보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